전화걸기
모항가는 길

너, 문득 떠나고 싶을 때가 있지?
마른 코딱지 같은 생활 따위 눈 딱 감고 떼어내고 말이야
비로소 여행이란,
인생의 쓴맛 본 자들이 떠나는 것이니까
세상이 우리를 내버렸다는 생각이 들 때
우리 스스로 세상을 한번쯤 내동댕이쳐 보는 거야
오른쪽 옆구리에 변산 앞바다를 끼고 모항에 가는 거야·····(중략)·····모항에 도착하면
바다를 껴안고 하룻밤 잘 수 있을 거야
어떻게 그런 일이 가능하냐고 너는 물어 오겠지
아니, 몸에다 마음을 비벼 넣어 섞는 그런 것을
꼭 누가 시시콜콜 가르쳐 줘야 아나?
걱정하지 마, 모항이 보이는 길 위에 서기만 하면
이미 모항이 네 몸 속에 들어와 있을 테니까

안도현 모항가는 길 中

PENSION

ROOM

몰디브

ROOM

보라카이

ROOM

푸켓

ROOM

발리

ROOM

파타야

ROOM

피지

ROOM

팔라우

ROOM

타히티

ROOM

보라보라 (제트스파)

ROOM

후아힌 (제트스파)

PENSION

선셋펜션만의 특별함 보기